족저근막염


족저근막염 : 문제의 근원을 찾아 치료하세요!

족저근막염은 적절치 못한 신발을 신고 딱딱한 표면 위를 걷거나 서 있음으로 인해 과도한 무리가 오는 데 대한 방어 기제로 나타난다. 족저근막염을 갖고 있으면 걸을 때 통증이 오고 정상적인 생활이 거의 불가능하다.

키부트(kyBoot) 신발의 역할 – 부드럽고 탄력적인 걷기 방식은 그 즉시 통증 없이 걸을 수 있게 한다. 스위스에서만도 이미 20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이 에어쿠션 신발의 효능을 신뢰하고 있다.

3박 4일 동안 키부트(kyBoot)를 신어보고
족저근막염으로 인한 통증이 없는지 직접 체험해보세요!
좀 더 자세한 사항은 이곳을 클릭하세요

[족저근막]
단순 걷기만으로도 긴장을 완화시키고 혈액과 림프 순환을 활성화시켜 발바닥에 오는 과부하를 줄여줍니다.
[족부 압력측정 비교]
왼쪽:키부트(KyBoot)  오른쪽:일반신발
키부트를 착용한 발바닥에 훨씬 압력이 적게 나타난다.

족저근막염 치료: 무엇이 족저근막염을 일으키는가?

가족이나 친구들로부터 족저근막염에 대해 많이 들어보았을 것이다. 그만큼 현대 사회에서는 흔한 질병이다. 족저근막염이란 부적절한 압력에 수년간 노출된 결과로 생기는 발의 변형과 관련이 있다. 발뒤꿈치 증후군이라고도 불리는 족저근막염은 빠른 치료가 요구된다. 발뒤꿈치 뼈가 돌출되어 고통받는 사람들은 어느 정도로 튀어나오기까지는 통증을 전혀 느끼지 못한다. 그러나 특정 위치와 크기에 따라 발뒤꿈치를 디디고 구를때 엄청난 통증을 가져올 수 있다. 이런 경우 즉각적인 치료가 요구된다

족저근막염의 치료 : 원인 이해하기

족저근막염을 치료대상으로 놓고 시작하기 전에 정확한 원인이 규명되어야 한다. 배경을 정확하게 아는 것인 체계적인 치료를 수월하게 한다. 족저근막염은 발에 부적절한 압력이 주어진 결과이다. 정상적인 구르기 움직임으로 몸의 하중을 골고루 분산시키는 것 대신, 특정 부분에 과도한 압력이 가해진다. 그로인해 족저근막이 짧아지게 되며 이것이 압력 증가로 이어지게 된다. 족저근막염을 갖고 있는 사람이 증상을 치료하지 않고 단단한 바닥의 신발을 신고 콘크리트 바닥을 지속적으로 걷게 된다면 발은 경직됨으로 인해 거친 환경에 적응하게 된다. 이것이 돌출의 결과로 이어져 족저근막염(발뒤꿈치 증후군)이 되는 것이다.

족저근막염의 치료: 선제적 조치!

발은 딱딱하고 뻣뻣한 바닥 환경에 적응하는 방식으로 족저근막염을 발달시킨다. 환자가 통증을 완화하기 위한 자세를 취하게 되면 발은 더욱 유동성을 잃게 되어 훨씬 더 경직된다. 이러한 이유로 선제적 조치가 족저근막염을 위한 가장 좋은 치료법이 된다. 기분 기술은 기동력을 갖추고자 하는 환자들에게 적절한 해결책이다. 키부트 신발은 인체공학적으로 설계된 어퍼와 부드럽고 탄력적인 밑창으로 이루어져 있다. 기분 제품을 사용하여 족저근막염을 치료하는 데는 두 가지가 역할을 한다. 부드러움은 발뒤꿈치를 구를 때 바닥의 불균형을 균등하게 퍼지게 하고 발뒤꿈치를 디딜 때 쿠션 역할을 하여 보호한다. 이것은 마치 구름 위를 걷는 것과 같다. 동시에 밑창의 탄력은 유동성 효과를 가져온다. 근육을 사용하여 혈액순환을 자극한다. 이런 방식의 치료법은 재활을 가능하게 한다. 키바운더도 같은 방식으로 역할을 한다. 부드럽고 탄력적인 매트는 잘못된 자세를 취하지 않게 해주어 족저근막염 치료에 효율적이다.

족저근막염 치료 : 적용팁

어떠한 족저근막염이라도 치료는 부드럽게 시작해야 한다. 결국 뼈, 관절, 근육들이 오랫동안 과도하고 부적절한 압력에 노출되어왔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키부트 신발과 키바운더를 사용한 족저근막염 치료는 서서히 시작해야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발 전체를 사용해서 의식적으로 매 걸음을 걸으며 짧게 걸어야 한다. 족저근막염 치료는 발을 뗄 때 엄지 발가락을 밀어내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이 방법은 엄지발가락을 늘려주어 지금까지 짧게 발달되어 온 부분의 반대 역할을 하는 것이다. 족저근막염이 있는 발을 공중에서 부드럽게 돌려주는 이완 운동을 자주 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